반기문 “끝까지 간다”…일기장도 공개

[채널A] 입력 2017-01-24 07:13:00 | 수정 2017-01-24 08:08:38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일각에서 제기된 중도 사퇴설을 의식한듯 끝까지 대선 레이스를 치르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정치권 인사들을 직접 만나며 '빅텐트' 구상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최재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 9명과 만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반기문 / 전 유엔 사무총장] 
있는 힘을 다해서 여러분들과 함께 일을 해보고자 합니다. 많이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중도 사퇴는 없고, 새누리당이나 바른정당에 가겠다고 밝힌 적도 없다며 제3지대행 가능성을 열어뒀습니다. 

[민경욱 / 새누리당 의원] 
보수 통합의 구심점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을 했고 거기에 대해서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셨습니다. 

반 전 총장은 주말동안 김종인 전 민주당 대표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을 잇따라 만났습니다. 

제3지대에서 중도 보수 인사들과 규합하는 '빅텐트' 구상을 본격 추진하기 시작했다는 평가입니다. 

반 전 총장은 또 법률대리인을 내세워 과거 박연차 전 회장과 만났을 당시 자신이 기록한 일기장까지 공개하며 23만 달러 수수 의혹을 적극 부인했습니다. 

[박민식 / 반기문 전 총장 법률대리인]
대통령의 후원자라서 그런지 태도가 불손하고 무식하기 짝이 없었다. 설 연휴를 앞두고 정치행보를 본격화하며 지지율 반전을 꾀하는 것으로 풀이됩니다. 

이런 가운데 김수한 전 국회의장 등 보수성향 원로들은 보수세력의 통합이 우선이라며 범보수 연합을 촉구하기도 했습니다. 

채널A 뉴스 최재원입니다.



   
                                                      관련뉴스
                   
네이버 밴드 아이콘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인쇄 아이콘

박민영 화보같은 일상…스위스에서도 빛난 미모 배우 박민영이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박민영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위스 퐁듀 #치즈 퐁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민영은 스위스에서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다. 특히 편안한 옷차림에도 빛나는 박민영의 미모가...

   
오늘의 날씨

 
채널 A 뉴스는 시청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02)2020-3000
 

이벤트

이벤트

의료분쟁조정법
1 / 2 이동 버튼
모바일에서도 만나는 스마트한 채널A
채널A 뉴스 채널A 뉴스 트위터 채널A 뉴스 페이스북 채널A 채널A 트위터 채널A 페이스북 채널A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