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어로 연 매출 9억의 갑부가 된 비결은?

[채널A] 입력 2017-01-19 15:28:00 | 수정 2017-01-19 15:29:32

채널A <서민갑부>에서 홍어로 갑부 대열에 오른 서민갑부의 이야기가 방송된다.

전라도의 잔칫상에서 절대 빠질 수 없는 홍어. 특유의 톡 쏘는 맛과 향에 한 번 맛보면 중독되고 마는 게 바로 홍어인데 그 중에서도 김지순(74) 사장의 홍어는 다른 홍어들보다 더욱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고 한다. 홍어를 사러 온 손님들에게 공짜 홍어 한 바구니를 내놓자마자 손님들의 지갑이 선뜻 열리기 시작한다. 과연 그녀가 손님들의 지갑을 열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1940년대 누구나 어려웠던 시절이지만 김지순 사장은 부유한 가정형편으로 행복한 어린 시절을 보낼 수 있었다. 하지만 6.25 전쟁이 일어나면서 재산이 몰수되고 그의 아버지까지 돌아가시는 비극을 맞이하게 된다. 김사장은 7세의 나이에 결국 어머니가 하던 장사를 물려받아 지금까지 홍어장사를 이어오게 됐는데... 과연 김사장은 어떻게 홍어로 집안을 일으킬 수 있었을까?

홍어는 수입산 한 마리에 10만 원, 국내산은 50만~60만 원의 가격을 호가한다. 그는 비싼 홍어를 시식용으로 제공한다. 실제로 시식을 해 본 손님들의 90% 이상이 홍어를 구입한다. 남다른 맛과 자부심으로 자신의 홍어 맛을 알리고 한 명씩 단골들을 만들어내는 것이 김지순 사장만의 장사 노하우이다.

홍어로 갑부가 된 성공비결은 19일 목요일 밤 9시 50분 채널A <서민갑부>에서 공개한다.

어디에도 없는 독한 갑부가 온다! 채널A <서민갑부>는 맨바닥에서 시작해 온갖 역경을 딛고 일어난 자수성가 서민 갑부들의 삶을 통해 따뜻한 감동과 독한 비법을 전달하는 대한민국 서민 성공 프로젝트. 매주 목요일 밤 9시 50분 방송.



   
                                                      관련뉴스
                   
네이버 밴드 아이콘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인쇄 아이콘

박민영 화보같은 일상…스위스에서도 빛난 미모 배우 박민영이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박민영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위스 퐁듀 #치즈 퐁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민영은 스위스에서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다. 특히 편안한 옷차림에도 빛나는 박민영의 미모가...

   
오늘의 날씨

 
채널 A 뉴스는 시청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02)2020-3000
 

이벤트

이벤트

의료분쟁조정법
1 / 2 이동 버튼
모바일에서도 만나는 스마트한 채널A
채널A 뉴스 채널A 뉴스 트위터 채널A 뉴스 페이스북 채널A 채널A 트위터 채널A 페이스북 채널A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