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경X남주혁, ‘역도요정 김복주’ 종영…“행복·힐링”

[채널A] 입력 2017-01-11 14:07:00 | 수정 2017-01-11 14:10:19

사진=초록뱀미디어배우 이성경과 남주혁이 ‘역도요정 김복주’ 종영 소감을 전했다.

11일 최종회 방영을 앞두고 이성경은 “정말 정신없이 바쁜 스케줄이었음에도 ‘역도요정 김복주’는 촬영하면 할수록 더 힘을 얻고 나 스스로 힐링이 된 작품이었다”며 “모든 순간이 살아 움직이듯 생생히 기억난다”고 했다.

이어 “동료애를 넘어 현장에 계신 분들 모두 가족 같았다”면서 “모두의 순수한 사랑과 열정이 흘러 넘쳤던 작품”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힐링 대본 써주신 작가님, 더 힐링 할 수 있는 현장을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복주라는 이름으로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과분하고 행복했다”고 뭉클해했다.

남주혁 역시 남다른 감회를 밝혔다. 그는 “언제 어디에서 다시, 이 정도로 행복하게 연기할 수 있을까 싶을 만큼 즐겁게 촬영했다”며 “준형을 만나서 행복했다. 마지막 대본을 받았을 때는 이제 끝이란 생각에 너무 감정이입이 돼 슬프더라”고 말했다.

남주혁은 “모든 촬영이 재미있고 애틋하고 특별했다”면서 “준형이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힘내서 끝까지 잘 마무리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정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는 11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16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채널A디지털뉴스



   
                                                      관련뉴스
                   
네이버 밴드 아이콘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인쇄 아이콘

박민영 화보같은 일상…스위스에서도 빛난 미모 배우 박민영이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박민영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위스 퐁듀 #치즈 퐁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민영은 스위스에서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다. 특히 편안한 옷차림에도 빛나는 박민영의 미모가...

   
오늘의 날씨

 
채널 A 뉴스는 시청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02)2020-3000
 

이벤트

이벤트

의료분쟁조정법
1 / 2 이동 버튼
모바일에서도 만나는 스마트한 채널A
채널A 뉴스 채널A 뉴스 트위터 채널A 뉴스 페이스북 채널A 채널A 트위터 채널A 페이스북 채널A 유투브